부처님오신날, 전국 사찰 봉축법요식 열려

조계사 윤석열 대통령 등 정관계인사 참석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 입력 : 2024/05/15 [16:30]

▲ 서울시 강북구 운가사 자비원  © 기자뉴스


2568년(2024) 부처님오신날 부처님탄생을 축하하는 봉축법요식이 15일 오전 서울 조계사를 비롯해 전국 사찰에서 일제히 열렸다.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조계사에서 열린 대한조계종 봉축법요식에서 총무원장 진우 스님은 봉축사를 통해 “마음의 평안을 찾고, 진정한 행복을 위해 나가며 이웃과 함께하는 삶이야말로 부처님께서 이 땅에 오신 뜻을 이어가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윤석열 대통령은 축사를 통해 “늘 부처님의 마음을 새기면서 올바른 국정을 펼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분들의 손을 더 따뜻하게 잡아드리고 민생의 작은 부분까지 꼼꼼하게 챙겨서 국민의 행복을 더 키우겠다”고 밝혔다.

 

조계사에서 열린 봉축법요식에서는 대한불교조계종의 종정 중봉 성파 대종사, 총무원장 진우스님, 대덕스님 등이 참석했고, 정관계에서는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한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오세훈 서울시장,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 싱하이밍 중국대사 등이 참석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