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헬스 > 문학·출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철관 회장, 황금촬영상 시상식 레드카펫 걸어
서울 세종로 퍼시픽타워 20층 오펠리스 '제40회 황금촬영상 영화제' 시상식
 
기자뉴스 이준희 기자 기사입력  2021/03/13 [09:46]
▲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이 11일 열린 황금촬영상영화제 레드카펫 포토월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기자뉴스


[한국인터넷기자협회 공동취재단]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이 11일 오후 황금촬영상영화제 시상식에 초청 참석했다. 김 회장은 본 시상식 전 레드카펫 행사에 참여해 "40회 황금촬영상영화제를 축하한다"고 밝혔다.

 

김철관 회장은 11일 오후 5시 한국촬영감독협회 초청으로 서울 중구 세종대로 퍼시픽타워 20층 오펠리스에서 열린 40회 황금촬영상영화제 시상식 레드카펫 및 본상 시상식'에 참석했다.

 

레드카펫을 걸어 포토 존에 선 김철관 회장은 진행자인 방송인 겸 개그우먼 김보원 씨가 귀한 걸음해주셨다어떻게 오시게 됐느냐”라는 질문에 “제40회인데, 당연해 참석해야죠라고 답했디.

 

이어 황금촬영상 영화제는 우리나라 저명한 영화제이다, 77년부터 황금촬영상영화제가 시작된 것 같은데, 작년에 열려야 했다, 하지만 코로나로 인해 계속 연기되어, 1년 만에 다시 열린 같다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영화제를 열게 된 것에 대해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한국의 영화, 한국의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서 이런 영화제가 활성화됐으면 좋겠다지금까지 고생하신 영화촬영감독님들이 있었기 때문에, 이 영화제가 이어질 수 있었던 것 같아 그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날 황금촬영상 영화제 시상식에서는 주최한 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 연혁에 대해 영상이 상영됐고이영희 제40회 황금촬영상영화제 대회장이 행사를 알리는 개회선언을 했다, 25년째 사업을 하다 뒤 늦게 음반을 내고 가수로 데뷔한 가수 이채린(이정숙) 꽃사랑’으로 축하공연 곡을 불렀고아이돌 그룹 등이 무대로 나와 축하공연을 했다본 행사에 앞서 레드카펫 행사는 방송인 겸 개그우먼 김보원 씨가 진행을 맡았다.

 

본 행사는 아나운서 김병찬·뮤지컬배우 금유나가 진행했고사단법인 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가 주최하고 황금촬영상영화제 조직위원화와 집행위원회가 주관했다네이버TV 나이브 등에서 생방송으로 진행했다. 행사 참석자들은 , 손 소독, 온도 체크, 마스크 착용, 좌석간 이동금지 등 코로나 안전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 레드카펫을 걸어 왔던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이 화동과 함께 포토월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 기자뉴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3/13 [09:46]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