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K-POP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만선 서울시의원, 장애인 올림픽 출전 조정 선수 격려
15일 오전 미사리 조정경기장 찾아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19/10/16 [00:01]
▲ 15일 오전 미사리 조정경기장에서 경만선 서울시의원(우에서 세번째)이 장애인 조정선수를 만나 격려하고 있다.     © 기자뉴스


경만선 서울시의원이 제39회 전국장애인체전에 출전할 조정선수들을 격려했다.

 

경만원(문화체육위원회) 서울시의원은 15일 오전 11시 경기도 하남 미사리 조정경기장에서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조정선수들을 찾았다.

 

경 시의원은 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출전할 서울시 SH공사선수단과 대한장애인 조정 상비군 선수단의 애로사항을 들었다.

 

그는 지금까지 노력해 온 장애인 조정선수들의 도전과 희망의 나래를 폈으면 한다선수들이 보다 좋은 환경에서 운동할 수 있는 지를, 서울시의회 문화체육위원회 차원에서 검토하고 지원을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이날 오후 6시 서울 잠실운동장올림픽주경기장에서 개막식을 했다. 이날 대통령 영부인 김정숙 여사,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박원순 서울시장, 이명호 대한장애인체육회 등이 참석했다. 15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서울시 각 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날 전국 17개 시도 8978(선수 6025, 임원 및 관계자 2689)의 선수단이 참가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0/16 [00:01]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