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K-POP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마라토너 이봉주 "마라톤으로 지구 네바퀴 반 돌았다"
전국체전 및 장애인체전 시민위원회 발족식에서 감동스토리 전해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19/04/30 [10:11]
▲  마라토너 이봉주 홍보대사   ©기자뉴스

 

마라토너 이봉주 선수가 100회 전국체전 시민위원회 발족식에서 감동스토리를 통해 " 마라톤은 제 인생이자 꿈이자 삶이었다"고 강조했다.

 

마라토너 이봉주 홍보대사는 29일 오후 2시 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열린 100회 전국체육대회·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시민위원회 발족식 및 전체회의’에서 감동스토리를 밝혔다.

 

그는 "짝발과 평발에 마라토너로 조건을 갖추지 못했다, 사람들은 저한테 2등 전문가라고 말을 한다하지만 국제대회에서 일곱 번을 우승했다, 마라톤은 제 인생이자, 꿈이자, 삶이었다"라며 "그 꿈같은 마라톤을 시작한게 전국체전이었다, 전국체전은 꿈의 시작이자 완성해 가는 현장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마라톤 경기에서 포기한 게 두 번 밖에 없었다, 제가 마라톤으로 뛴 거리를 다합치면 지구 네바퀴 반 정도이다, 마라톤은 제 인생"이라며 "꿈을 시작한 것도 전국체전 마라톤이고 꿈을 완성한 것도 전국체전"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100회 전국체전 홍보대사를 맡게 된 것이 제 개인적으로도 영광이고 가슴 벅찬 일"이라며 "시민들의 함성과 응원이 선수들의 꿈을 완성시키는데 큰 도움이 된다, 우리선수들에게 힘찬 응원의 함성을 외쳐줘야 한다, 그려면 선수들은 그 꿈을 완성시키게 된다"고 강조했다. 

 

100회 전국체전 및 제39회장애인체전 성공기원을 위한 시민위원회(시민위원회)는 평화·화합체육100년사체육진흥개폐회식문화·공연손님맞이시민기업노동 등 9개 분과로 구성됐고이날 총 518명이 시민위원으로 위촉됐다시민위원회 공동위원장에는 윤준병 행정부시장과 주원홍 서울시체육회 수석부회장이 맡았다.

 

제100회 서울 전국체전은 오는 10월 4일부터 10일까지 열리고. 39회 장애인체전은 오는 10월 15일부터 19일까지 열린다.

▲ 윤준병 행정부시장, 주원홍 서울시체육회 수석부회장, 마라토너 이봉주 선수이다.     © 기자뉴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30 [10:11]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