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과학 > 언론·미디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재갑 노동부장관 "탄력근로제 합의한 노총, 용기와 결단에 감사"
2019년 한국노총 정기대의원대회 축사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19/02/28 [22:40]
▲ 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이 한국노총 정기대의원대회에서 축사를 했다.     © 기자뉴스


이재갑 노동부장관이 지난 19일 탄력근로제 경사노위 합의와 관련해 무조건 반대만 하는 것이 아니라 책임 있는 사회적 대화가 무엇인지 보여줬다한국노총을 치켜세웠다.

 

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은 27일 오후 2시 서울 서초구 한국교총 대강당에서 열린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 위원장 김주영) 2019년 정기대의원대회'에 참석해 축사를 했다.

 

이날 이 장관은 "탄력근로제와 관련한 노사정 합의가 있었다, 모든 분들이 만족할 수는 없지만 2000만 노동자의 권익을 지켜야한다는 한국노총의 절박한 심정이 노사정합의를 이끌어 낸 원동력이었다""무조건 반대만 하는 것이 아니라 책임 있는 사회적 대화가 무엇인지 보여준 한국노총과 김주영 위원장의 용기와 결단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노총은 오랜 기간 동안 정부정책을 함께해온 국정운영에 소중한 동반자이다, 그간 한국노총에서 정책협약을 통해 제안해 주신 많은 과제들이 현재 국정과제에 반영돼 적극적으로 추진되고 있다앞으로도 정부는 한국노총과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하고 수시로 협의해 나갈 것라고 강조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28 [22:40]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