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K-POP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수 디셈버 DK "인기 가수보다, 가수 오래하는 것이 목적돼야"
남예종 학생 대상 특별강연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18/10/20 [18:45]
▲ 디셈버 DK 특별강연     © 기자뉴스

 

보컬가수 디셈버 DK가 한 예술학교 특강을 통해 가수가 되려면 습도와 성대 관리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5단 고음, 폭발적 가창력을 소유한 보컬가수 디셈버 DK가 남예종 학생을 대상으로 특별강연을 했다.

 

디셈버 DK19일 저녁 6시 서울 동대문구 신설동 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남예종, 학장 이외수) 초청으로 이 학교 재학생을 대상으로 가수와 관련한 특별강연을 했다.

 

이날 가수 디셈버 DK엄청난 인기를 얻고 싶은 목적보다는 음악을 오래하는 목적으로 가야한다기획사 오디션 시대가 지나있고, 누구나 유튜브에서 데뷔를 할 수 있는 시대이다, 포토폴리오와 캐리어를 쌓아 유튜브에서 데뷔하는 시대가 됐다, 사람들이 알아보고 페이스북에 올리는 시대가 됐다고 전했다.

 

이어 노래를 잘할 수 있는 방법으로 습도 관리를 꼽았다. 그는 가수되려면 성대() 관리를 위해 방에 가습기를 항상 틀어 놓은 것이 좋다발성이 아무리 좋고 공명이 좋아도 성대 관리가 올바로 돼있지 않으면, 노래를 실패할 확률이 많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 기념촬영     © 기자뉴스

 

이어 방 습도를 60에서 70정도 유지를 해주면 성대를 이용해 지속적으로 퍼포먼스를 해도 될 것이라며 성대에 무리한 퍼포먼스를 하더라도 기본적인 옳은 발성법이 있어야 그것도 옳게 믹싱이 된다고 말했다.

 

그는 바이올린을 켜면 바디에서 아름답게 울려야 소리가 아름다운 것처럼 바디에 구멍이 나 있으면 소리가 잘 구현이 안 된다바디를 잘 써 성대가 방해받지 않은 상태에서 퍼포먼스를 울리면서 소리를 둥글게 해, 공명에서 굴러 나오는 발성으로 시 노트를 올려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가수가 되려면 습도와 성대 관리가 중요하다헛기침도 최대한 자제하고 코를 푸는 것도 자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보컬 가수 디셈버 DKDear My Love, 별이 될게, 깊은 밤 슬픈 노래 등을 히트시킨 가수이기도 하다.

 

그는 지난 2009년 최초로 유열의 스케치북을 통해 데뷔를 했다. 10년 만인 20171231일 전속 계약이 끝나고, 가수 알리가 소속돼 있는 소속사에서 일하고 있다. 그는 남성 듀엣으로 시작해 지금은 솔로로 가수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오는 12월 중 콘서트와 앨범 출시를 눈앞에 두고 있다.

 

▲ 기자(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과 차은선 남예종 대표와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한 가수 디셈버 DK(중)이다.     © 기자뉴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0/20 [18:45]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