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 미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백악관포토]네오콘 대북 강경매파 볼턴의 가방 속에 든 것은?
트럼프 대통령 "북한과 대화 중" 밝혀
 
기자뉴스 윌리엄 문 기자 기사입력  2018/05/26 [00:47]
▲ 트럼프 대통령이 25일 오전(현지시간) 백악관 출입기자들에게 "북한과 대화를 하고 있다"고 밝힌 뒤 전용헬기 마린 원에 탑승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맨 왼쪽이 북한이 가장 기피하는 네오콘 대북 강경매파 존 볼턴 국가안보보좌관이다.     © 백악관=기자뉴스 윌리엄 문 기자

 

[백악관=기자뉴스 윌리엄 문 기자] 지난 24일(현지시간) 북미정상회담 취소라는 대형 폭탄선언을 했던 트럼프 대통령이 불과 하루만인 25일 오전 9시(현지시간) 백악관에서 해군사관학교 졸업식 축사를 위해 마린원에 탑승하기 전 백악관 출입기자들에게 "북한과 대화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심지어 "12일 (북미정상회담) 열릴 수도 있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5/26 [00:47]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