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환경노조 집행부 출범 및 차동국 위원장 취임
26일 3대 집행부 출범 및 위원장 취임식
 
기자뉴스 김철관 기자 기사입력  2018/01/27 [13:31]
▲ 차동국 위원장     © 기자뉴스

재선에 성공한 전국환경노조 차동국 서울메트로환경노동조합 위원장이 이전 대의원 간선제로 위원장에 당선됐지만 이번 선거에서 첫 직선 위원장으로 당선돼 취임을 했다.

 

26일 오후 3시 서울 성동구 서울교통공사 신답별관 9층 대강당에서 지하철 역사 미화 청소노동자 등으로 구성된 서울메트로환경노동조합 3대 집행부 출범식 및 차동국 위원장 취임식이 열렸다.

 

취임사를 한 차동국 서울메트로환경노동조합 위원장은 “3대 집행부 출범은 메트로환경노조 역사에 한 획을 긋는 조직의 개혁이 있었다사실 3대 위원장으로 취임하지만 32년 만에 조합원 최초로 직선제를 통해 당선됐다고 말했다.

 

▲ 참석 조합원     © 기자뉴스


이어 직선제를 통해 노조의 민주화와 자긍심을 갖는 활동을 하겠다오늘 7년 만에 찾아온 강추위에 감기조심하시고, 오늘 아침 밀양 세종병원 화재로 많은 사상자가 나왔다는 소식에 가슴이 아프다, 14일을 남겨둔 평창올림픽이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게 우리 조합원들도 함께 힘을 모아가자고 말했다.

 

그는 노사간 상생과 협력으로 조합원들의 권익을 지켜가겠다신뢰받는 노조로 조합원들과 함께 노동운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연대사를 한 류기섭 한국노총 공공연맹 수석부위원장은 노동조합이야말로 우리의 권리와 인권을 지켜줄 수 있기 때문에 차동국 위원장을 비롯해 함께 하고 있는 동지여러분이 소중하게 느껴진다원하는 우리의 가치를 지켜줄 수 있는 울타리가 바로 노동조합이라고 말했다.

 

▲ 류기섭 공공연맹 수석부위원장     © 기자뉴스


정연수 서울교통공사협동조합이사장은 서울 시민을 위해 가장 낮은 곳에서 허드레 한 어려운 일을 하고 있는 서울메트로환경노조 조합원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한다“3대 집행부 출범과 직선으로 당선돼 오늘 취임식을 한 차동국 위원장 취임을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축사를 한 우형찬(교통위원) 서울시의원은 집행부 출범과 차동국 위원장의 취임을 축하하고 노동조합 권익을 지킬 수 있게 돕겠다며 차동국 위원장의 건승을 위한 만세 삼창을 했다.

 

이날 조합원, 내외빈 등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전국환경노동조합 서울메트로환경노조 출범식에 화환을 보낸 석락희 서울메트로환경 사장이 참석해 축하를 했고, 한국노총 황병관 전국공공노동조합연맹 위원장도 화환을 보내 축하의 뜻을 표했다. 이날 3대 집행간부들의 소개도 이어졌다. 집행부 출범 및 위원장 취임식이 끝나고, 집행간부들은 참석 조합원들과 함께 간단한 뒤풀이를 이어갔다. 서울메트로환경노조는 지하철 역사, 기지 등 미화를 담당한 청소노동자 1000여명이 조합원으로 가입돼 있다.

▲ 노사 대표, 내외빈 등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 기자뉴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27 [13:31]  최종편집: ⓒ 인터넷기자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