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이지만' 조성희 작가, "신혜선 좋은 배우라는 믿음 만퍼센트. 양세종은 굉장히 똑똑한 배우”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7.13 10:03



‘대세 남녀’ 신혜선-양세종의 만남으로 관심을 높이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의 조성희 작가가 신혜선-양세종을 향해 깊은 신뢰를 드러냈다.

‘기름진 멜로’의 후속으로 오는 23일 밤 10시 첫 방송될 하반기 로코 기대작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연출 조수원/제작 본팩토리)(이하 ‘서른이지만’)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신혜선 분)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양세종 분), 이들이 펼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연출한 조수원PD와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

특히 ‘서른이지만’은 지난 2015년 공전의 히트를 친 로코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3년만의 복귀작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에 대해 조성희 작가는 “오랜만에 하는 작품이라 걱정도 많지만 좋은 배우들, 좋은 스태프들과 함께하게 돼 설렌다”며 복귀 소감을 밝혔다.

이어 조성희 작가는 주연배우에 대해서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극중 우서리 역을 맡은 신혜선에 대해 “어떤 캐릭터를 맡아도 그 인물처럼 보이게 연기해내는 좋은 배우란 믿음이 백 퍼센트를 넘어 만 퍼센트 정도 있었다. 사실 기획 단계부터 서리 역을 혜선 씨에게 제안하고 싶었는데 그 사이 ‘황금빛 내 인생’으로 워낙 국민적 인기를 얻고, 많은 곳에서 혜선 씨와 작업하고 싶어한다는 걸 알고 있던 터라 ‘혹시 제안했을 때 안 한다고 하면 어떡하지’ 혼자 엄청 조마조마했다”며 무한한 신뢰를 드러냈다.

실제로 조성희 작가와 신혜선은 ‘고교 처세왕’, ‘그녀는 예뻤다’ 이후 3번째 호흡. 이에 대해 “‘고교 처세왕’ 때 신인인데도 힘을 쫙 빼고 담백하게 연기하는 게 너무 좋았기 때문에 ‘그녀는 예뻤다’ 때도 무조건 같이 작업하고 싶었다. 그래서 당시 감독님께 꼭 같이하고 싶은 좋은 배우가 있다고 말씀드리고 혜선씨 쪽에 출연을 제안했었다”며 흥미진진한 비화를 꺼내 놓기도 했다.

양세종(공우진 역)에 대해서는 “양세종씨는 굉장히 궁금한 배우였다. ‘듀얼’에서 처음 보고 놀랐던 기억이 있다. 어떻게 저 나이에 저런 감정과 저런 눈빛을 보여줄 수 있는지 신기하기까지 했다. 첫 미팅 때 또 한 번 놀랐었다. 간단히 인사만 나누는 자리였는데도 스치듯 하는 말들에서 대본 속 의도와 캐릭터를 이미 너무나 정확히 파악하고 있다는 게 느껴졌다. 속으로 ‘굉장히 똑똑한 배우구나!’ 란 생각을 수없이 했던 것 같다. 그리고 무엇보다 내가 생각한 우진과 너무 닮아있어 꼭 함께하고 싶었는데 기꺼이 우진으로 와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유찬’ 역의 안효섭 캐스팅에 대해서도 “극중 찬이는 멘탈이 굉장히 건강하고 결이 예쁜 소년이다. 그래서 배우 자체가 그런 느낌을 가진 분이면 좋겠다는 바람이 컸다. 안효섭씨를 만났을 때 찬이가 가진 그 건강함이 고스란히 느껴져 느낌이 참 좋았다. 건강하고 결이 선한 사람이란 인상을 강하게 받았고, 사람을 기분 좋게 만드는 에너지가 찬이와 닮았다고 생각해 꼭 함께 하고 싶었다”며 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조성희 작가는 조수원 감독과의 첫 협업에 대해서도 소감을 밝혔다. 그는 “조수원 감독님 특유의 청량한 연출 분위기를 좋아한다. 이번에 함께 하게 돼 기쁘고 내 머릿속에만 있던 이야기들을 어떻게 멋지게 구현해주실지 기대된다”면서 “내가 갖지 못한 부분을 배우고 상호보완 해 좋은 시너지가 났으면 좋겠다”고 전해 ‘믿보작감’의 찰진 호흡을 기대케 했다.

끝으로 조성희 작가는 ‘서른이지만’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에게 시청 포인트를 직접 제시했다. 그는 “시청자 분들께서 ‘작은 것들이 같는 큰 힘에 대한 이야기’에 공감 해주셨으면 좋겠다”면서 “곳곳에 숨어있는 미스터리 요소들도 많다. 그 수수께끼들이 어떻게 풀려 가는지 어떤 연결고리들을 갖고 있는지도 흥미롭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전해 ‘서른이지만’의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로 ‘믿보작감’ 조수원PD와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이다. ‘기름진 멜로’ 후속으로 오는 23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본팩토리 제공 >


전체 115047 현재페이지 1 / 383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15047 동두천시 생연1동 카페모넬로, 맛있는 간식 후원 김병화 2018.07.23
115046 동두천시 로컬드림봉사회, 매주 토요일마다 맛있는 밑반찬 기탁 김병화 2018.07.23
115045 동두천시 소요동, 산수식당 밑반찬 나눔 봉사 선행 김병화 2018.07.23
115044 공기청정기 에어가디언, ‘포름알데히드’도 줄여준다 최자웅 2018.07.23
115043 [119기고]폭염대비 온열질환 응급처치 방법 김재헌 2018.07.23
115042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수칙 진민호 2018.07.23
115041 화순소방서, 공인중개사를 통한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홍보 추진 진민호 2018.07.23
115040 화순소방서, 연일 폭염에 온열질환 주의 당부 진민호 2018.07.23
115039 광양소방서, 의용소방대원 수난사고 교육 및 봉사활동 류인상 2018.07.23
115038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vs박병은, 숨막히는 연기대결 예고 ‘팽팽’ 김병화 2018.07.23
115037 동두천시 송내동 바르게살기위원회, 월례회의 개최 김병화 2018.07.23
115036 동두천시 소요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 깨끗한 소요동 만들기에 구슬땀! 김병화 2018.07.23
115035 동두천시 생연1동 양주골 토종순대국, 홀몸어르신 점심 대접 김병화 2018.07.23
115034 동두천시 소요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신규 위원 위촉식 가져 김병화 2018.07.23
115033 안산시 신길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정 가득 사계절 김치 나눔 사업」실시 김병화 2018.07.23
115032 안산시 초지동「어울림문화축제 추진위원회」발대식 김병화 2018.07.23
115031 안산시 한도병원, 선부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후원물품 전달 김병화 2018.07.23
115030 안산시 화정어린이집, 원아들 쌀 기부로 나눔 실천 김병화 2018.07.23
115029 2018년 동두천 새마을지도자 수련대회 김병화 2018.07.23
115028 동두천시, 2018년 유해환경감시 청소년봉사단 발대식 개최 김병화 2018.07.23
115027 동두천시 60대 축구협회,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탁금 전달 김병화 2018.07.23
115026 동두천시 회계과, 환경정화 자원봉사활동 실시 김병화 2018.07.23
115025 여수소방서, 소화기로 주택 내 에어컨 화재 진화 김재헌 2018.07.23
115024 동두천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 성황리 열려 김병화 2018.07.23
115023 동두천시, 따복공동체 공동체활동사업 지도점검 김병화 2018.07.23
115022 동두천시, 깨끗해질 때까지 퇴근도 미룬다 김병화 2018.07.23
115021 동두천시, 2018년 범죄예방 공공디자인 교육 마무리 김병화 2018.07.23
115020 동두천시 보건소, 동두천시노인복지관에서 치매예방교육 진행 김병화 2018.07.23
115019 동두천시 생연1동, 전통장과 EM비누로“나눔의 실천”앞장 김병화 2018.07.23
115018 동두천시 중앙동, 새마을지도자·부녀회, 도심공원 환경정화 실시 김병화 2018.07.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835